2017.08.23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배너


배너


배너



Photo & People





권우상 칼럼 - 세계화는 인류에게 유익하다
칼럼 세계화는 인류에게 유익하다 권우상 명리학자. 역사소설가 코피 아난 유엔 사무총장은 “세계화가 성공을 거두려면 가난한 사람과 부유한 사람 중 어느 쪽 관점에서 보든 성공해야 한다. 단순히 부(富)만을 가져다 주는 것이 아니라 그에 못지 않게 권리도 누릴 수 있게 해 줘야 하며, 경제 번영과 통신 발달뿐 아니라 사회 정의와 공정성도 실현돼야 한다.”고 말했다. 코피 아난이 지적한 바와 같이 진정한 의미에서 세계화가 성공할려면 지구촌에 사는 모든 주민의 생활의 질이 향상될 것이다. 하지만 최근 몇 년 동안 우리가 보아 온 것은 그러한 이상에 턱없이 못 미친다. 인권과 사회 공정성은 과학 기술의 진보와 물질적 발달에 훨씬 뒤처져 있다. 가장 큰 문제점은, 경제의 세계화를 이루는 데 원동력이 되는 힘이 돈을 벌려는 탐욕이라는 점이다. 이윤을 얻는 것이 동기가 될 경우에는 가난하고 불우한 사람들이나 세계의 장기적인 필요는 거의 고려되지 않는다. “돈을 유일한 가치로 인정하는 기업들이 주도하는 혼란스러운 세계 경제는 기본적으로 불안정할 수밖에 없으며 인류를 실질적으로 가난하게 만든다”고, 데이비드 C. 코튼 박사는 주장한다. 전 세계의 정부들이 사회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