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1 (일)

  • 구름많음동두천 18.7℃
  • 구름조금강릉 16.0℃
  • 연무서울 18.0℃
  • 연무대전 20.4℃
  • 흐림대구 23.5℃
  • 흐림울산 17.8℃
  • 흐림광주 20.5℃
  • 연무부산 18.7℃
  • 흐림고창 18.1℃
  • 흐림제주 19.0℃
  • 구름많음강화 12.9℃
  • 구름많음보은 19.8℃
  • 흐림금산 20.4℃
  • 흐림강진군 21.4℃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시 / 시조

전체기사 보기

[독자기고] K의 인생 이야기

시인/수필가 김병연

K의 인생 이야기 K는 어린 나이에 어머니가 돌아가셨는데 초등학교 5학년 때 아버지가 재혼을 하셨다. 초등학교를 졸업하고 중학교에 진학하였다. 계모는 밥을 제 때 해주지 않았다. 계모가 해주는 밥을 먹고 학교에 가면 지각을 하였다. 지각을 하면 교문에서 규율부로부터 구타를 당하고 기합을 받았다. 그래서 아침밥을 굶고 학교에 가면 아침과 점심을 모두 굶고 저녁을 먹을 수밖에 없었다. 하루를 저녁 한 끼만 먹고 살려니 배가 너무 고파서 살 수가 없었다. 그래서 K는 등교를 포기하고 아버지 몰래 고모의 집으로 갔다. 수소문 끝에 고모 집에 아들이 있는 것을 확인한 아버지가 데리러 와서 집으로 가자고 하였지만, 아침밥을 먹고 등교하자니 규율부의 구타와 기합을 감내하기 어렵고 아침밥을 굶고 등교하자니 배가 고파 살 수 없으니 안 가겠다고 하였다. 아버지는 K에게 방을 얻어줄 테니 자취를 하면서 학교에 다닐 수 있겠느냐고 물었다. 그렇게 하겠다고 하고 K는 아버지와 함께 집으로 돌아왔고, 아버지가 중학교 인근 마을에 초가지붕의 빈집을 무료로 임차하였고, 그 빈집에서 자취를 하며 학교를 다니다 하숙도 몇 개월 하였고 가정교사도 하면서 우여곡절 끝에 중학교를 졸업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