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3 (화)

  • -동두천 13.6℃
  • -강릉 18.0℃
  • 흐림서울 13.7℃
  • 맑음대전 14.9℃
  • 맑음대구 15.0℃
  • 맑음울산 15.0℃
  • 구름많음광주 15.2℃
  • 맑음부산 13.3℃
  • -고창 14.0℃
  • 맑음제주 14.9℃
  • -강화 10.9℃
  • -보은 14.8℃
  • -금산 13.8℃
  • -강진군 9.6℃
  • -경주시 14.5℃
  • -거제 12.9℃
기상청 제공

건강ㆍ스포츠ㆍ취미

경상북도, 경북권역 재활병원 건립 첫 삽 ··· 맞춤형 재활의료 서비스 지원

13일(화) 기공식 ··· 270억 들여 150병상 규모로 건립, ‘19년 완공


경상북도는 3월 13일(화) 오후2시 경산시 평산동 산1번지 일원(대구미래대학교 내 사업부지)에서 김관용 도지사, 경산시장, 도의원, 시의원, 관계기관 및 단체장, 지역주민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권역 재활병원 건립’을 위한 기공식을 개최했다.


지난 ‘15년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에 선정, 추진하는 경북권역 재활병원은 공사비 270억원(국비 135, 도비 67.5, 시비 67.5)을 투입하여 부지 26,472㎡, 연면적 14,561㎡에 지상 4층, 150병상 규모로 건립되며 ’19년 12월 준공 예정이다.


경북지역 재활환자 전문치료를 책임질 경북권역 재활병원은 경북대학교병원에서 수탁 운영할 예정이며 뇌졸중 및 뇌손상 재활, 척수손상 재활, 근골격계 재활, 소아 재활, 스포츠 재활 등 포괄적인 재활치료 서비스를 담당한다.


김관용 경상북도지사는 “경북권역 재활병원이 장애인은 물론 재활치료를 필요로 하는 많은 도민들에게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전국 최고의 재활병원 건립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