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0 (화)

  • 맑음동두천 28.5℃
  • 구름많음강릉 25.8℃
  • 맑음서울 29.7℃
  • 맑음대전 30.1℃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많음울산 27.6℃
  • 구름많음광주 29.8℃
  • 구름많음부산 28.4℃
  • 구름조금고창 30.6℃
  • 박무제주 28.2℃
  • 맑음강화 27.9℃
  • 구름많음보은 27.4℃
  • 구름많음금산 28.8℃
  • 구름많음강진군 29.5℃
  • 구름많음경주시 29.0℃
  • 구름많음거제 28.0℃
기상청 제공

건강ㆍ스포츠ㆍ취미

전체기사 보기

구미스포츠토토, 강호인 수원도시공사 격파

홈경기서 수원도공사팀 상대로 1:0 승리

구미시를 연고지로 하는 구미스포츠토토 여자축구단이 8. 12(월) 오후 7시 구미시민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9년 WK리그(여자축구리그)의 15라운드 홈경기에서 현재 리그 2위인 강호 수원도시공사팀을 1:0으로 격파하였다. 야간이지만 30도에 육박하는 더위와 강한 습도에도 불구하고, 일반시민들과 서포터즈 등 1,000여명의 관중은 열띤 응원전을 펼쳤다. 이번 경기는 후반까지 승부를 알 수 없는 0:0 팽팽한 접전 속에 경기가 펼쳐졌다. 77분 최유리 선수가 통렬한 중거리 슛을 상대 골대에 꽂아 넣으며 0의 행진에 종지부를 찍으며 승리로 경기를 마감하였다. 이번 승리로 구미스포츠토토팀은 지난『제18회 전국여자축구 선수권대회의 결승』에서의 패배를 말끔하게 설욕하였다. 이번 경기는 지난 전국여자축구와는 달리 지난 인천현대제철 전에서 주전선수들의 비축된 체력을 바탕으로 우세한 경기를 펼쳤고, 수비수간의 호흡이 되살아나면서 안정된 수비를 선보였다. 또한, 구미스포츠토토 서포터즈 김국진 단장은 경기 경품으로 250만원 상당의 자회사에서 생산한 모니터 정보보호필름을 쾌척하여 축구에 대한 사랑과 열정을 몸소 실천하는 모습을 보여 주어 주위에 귀감이 되었다.

구미시배구협회 초청 몽골청소년(U-20)배구단 구미 방문

현일고/구미대 배구단과 몽골청소년배구단 간 친선경기 및 합동훈련 실시

구미시배구협회(회장 김봉권) 초청으로 몽골청소년배구협회(회장 어터건바야르 출온바트) 소속 몽골청소년(U-20)배구선수단(감독 뻘드바트르 바트니얌)이 구미를 방문하여 지난 8. 7(수)부터 현일고배구단(감독 허규호), 구미대배구단(감독 방지섭)과 친선경기 및 합동훈련을 실시해 오고 있다. 이번 방문은 구미시배구협회가 지난 2018 8월 몽골을 방문 몽골청소년배구협회와 교류협약을 체결한 후 처음 있는 양국간 청소년배구교류로서, 지난 8. 8(목) LG게스트하우스(구미시 비산동 소재)에서는 구미시배구협회 주체로 양국 선수단 선수 및 임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몽골청소년배구선수단 구미방문 환영만찬회』를 개최했다. 이날 환영만찬회에는 김상철 구미부시장, 김봉재 구미시체육회 상임부회장, 김영석 경북배구협회장 등이 참석하여 양국간 배구 스포츠 교류를 축하했다. 몽골선수단은 8. 9(금)부터 8. 10(토) 이틀간은 충북 제천에서 배구국가대표후보팀, 제천산업고배구팀, 구미대배구팀과 친선경기를 치렀고, 8. 14(수)까지 구미에 머무르며 친선경기와 합동훈련을 추가 실시 한 후 귀국할 예정이다.

한국 육상계 투척 기대주 탄생에 술렁 박시훈 선수, 지름 2.135m의 원을 넘어 세계를 향해 던지다

육상 투포환 종목의 기대주 탄생에 지역 육상계를 넘어 한국 육상계가 술렁이고 있다. 2018년 초등학교 5학년으로 투포환을 처음 시작해 올 4월 예천에서 열린 제7회 춘계전국초등학교 육상대회에서 12년만에 포환던지기 초등부 한국신기록을 세우며 한국 육상계의 기대주로 떠오르고 있는 박시훈(구미 인덕초 6년)선수는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이어 제7회 추계전국초등학교 육상대회까지 3연속 한국 신기록을 수립하며, 멈추지 않는 기록 행진을 계속하고 있다. 박 선수는 현재 충북 보은에서 개최되고(2019. 8. 8 ~ 8. 15) 있는 투포환 경기에서 남자초등부 한국 신기록을 다시 한번 경신(19미터 17)하며 이 종목 최강자임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투포환 종목이 제일 좋고, 내년 중학생이 되어서 한국 신기록에 도전 하겠다”는 박시훈 선수는 “지름2.135m의원을 넘어 세계를 향해 포환을 던져 대한민국 최초로 투척 종목 올림픽 금메달을 목에 걸고 싶다”며 당찬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구미시체육회(회장 장세용)는 “박시훈 선수는 육상선수로서 우수한 자질과 성품을 지니고 있다”며 지속적인 지도와 관리로 지역을 넘어 국가를 대표하는 훌륭한 선수로 성장 할 수 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