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6 (월)

  •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14.4℃
  • 맑음서울 19.4℃
  • 맑음대전 19.1℃
  • 맑음대구 16.3℃
  • 구름많음울산 13.4℃
  • 맑음광주 17.3℃
  • 구름많음부산 16.0℃
  • 맑음고창 13.6℃
  • 맑음제주 16.9℃
  • 맑음강화 18.2℃
  • 맑음보은 18.5℃
  • 맑음금산 18.3℃
  • 맑음강진군 17.4℃
  • 구름많음경주시 13.8℃
  • 맑음거제 16.6℃
기상청 제공

문화ㆍ예술

칠곡군, 종교 및 지역화합 위한 ‘칠곡군 봉축대법회 및 연등축제’ 성료

칠곡군(군수 백선기)에서는 불기 2563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종파와 종교를 초월해서 법요식과 연등행사를 개최해 눈길을 끌었다.

 

칠곡군은 지난 5월 4일(토) 군청 전정에서 칠곡군 봉축위원회 주관으로 백선기 군수, 기관 및 사회단체장, 불자 등 1천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칠곡군 봉축대법회 및 연등축제’를 열고 부처님 오신 날을 축하하고 부처님의 자비를 되새겼다.

이날 행사에는 대한불교조계종, 대한불교천태종, 한국불교태고종 등 종파를 달리하는 스님들은 물론 성 베네딕도회 왜관수도원장 박현동 아빠스, 탄자니아 향가수도원장 알킨 아빠스 등의 천주교 지도자들도 참석해 이목이 집중됐다.

 

이들은 백 군수의 집무실에서 서로 손을 맞잡고 종파와 종교 화합을 위해 힘을 모을 것을 다짐했다. 이어 군청 전정에서 열린 법요식과 연등행사도 함께했다.

특히 지역 천주교 지도자가 법요식에서 축사를 하는 뜻 깊은 장면이 연출되기도 했다. 박현동 아빠스는 법요식 축사에서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지역의 모든 천주교인들과 함께 부처님 탄생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부처님께서 가르쳐주신 자비가 세상에 충만하길 기원한다”고 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서로의 다른 것을 찾아 나가면 갈등과 분열이 야기되지만 같은 것을 찾아 나가면 소통하고 화합하게 된다”며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종파와 종교를 떠나 지역의 화합과 평안을 위해 기도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그는 “종교도 방향의 차이만 존재할 뿐 궁극적으로 인간의 행복이라는 같은 정상을 향해 나아간다”며 “앞으로도 세대, 종교, 지역 등의 차이를 뛰어넘어 하나 된 칠곡을 위해 힘을 모아 나가자”고 했다.

종교 지도자들은 법요식에 이어 연등행렬에도 참석해 종교화합과 지역화합을 위해 등을 들었다.

 

한편 이날 연등행렬은 군청을 출발해 무성아파트-북부정류장-왜관역-우체국-왜관시장-군청까지 이어지며 세상의 어둠을 밝히고 군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또 칠곡군 봉축위원회는 이날 행사에서 (재)칠곡군호이장학회에 호이장학금 300만 원을 기탁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