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3 (화)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31.1℃
  • 서울 25.9℃
  • 대전 26.7℃
  • 흐림대구 31.8℃
  • 구름많음울산 30.9℃
  • 흐림광주 29.1℃
  • 구름많음부산 29.6℃
  • 흐림고창 29.6℃
  • 구름많음제주 32.1℃
  • 흐림강화 24.7℃
  • 흐림보은 26.2℃
  • 흐림금산 28.0℃
  • 흐림강진군 29.8℃
  • 구름많음경주시 32.3℃
  • 구름많음거제 28.4℃
기상청 제공

경상북도, ‘제29회 환경의 날 기념식’ 개최

환경보전 유공자 표창, 그린경북 퍼포먼스, 업사이클링 체험행사 등 진행

경상북도는 환경의 날을 맞아 지난 6월 7일(금) 문경 문희아트홀에서 ‘제29회 경상북도 환경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그린경북! 미래를 꽃 피우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기념식은 1회 용품 줄이기, 자원 재활용하기, 대중교통 이용하기와 같이 우리 모두 일상 속 작은 것에서부터 실천해 환경오염과 기후변화 위기를 극복하자는 의미를 담았다.

 

이날 기념식에는 김학홍 경상북도 행정부지사, 신현국 문경시장, 임이자 국회의원, 박영서 경북도의회 부의장, 환경 관련 단체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인칸토 솔리스트 앙상블’ 공연, 환경보전 유공자 표창, 기념사, 환영사, 그린경북을 위한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올해 환경의 날 기념 도지사 표창 대상자는 그동안 환경 보전에 공로가 큰 기업, 시민단체 등 각 분야 민간인 12명과 공무원 13명 등 25명에게 수여했다.

 

아울러, 기념식 행사와 함께 야외마당에서는 ‘어린이 자연사랑 환경 백일장’ 수상작과 기후환경 사진 50여 점을 전시하여 기후 위기에 대한 심각성을 알리고 자연환경은 미래세대에 물려주어야 할 소중한 자원이란 인식을 심어주었으며, 폐플라스틱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화분 심기 체험행사로 재활용과 환경보전의 중요성을 각인시켰다.

 

경상북도는 올해보다 적극적인 기후변화 위기 대응을 위해 ‘경상북도 탄소중립녹색성장 기본계획’을 수립해 2030년까지 2018년 온실가스 총배출량 대비 43.19%를 감축하고 2050년까지 탄소중립*을 달성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첨단 전자산업 자원순환 클러스터를 조성하고, 산업단지 온실가스 감축에 대한 지원방안을 마련하는 등 녹색 신산업 육성을 위해 힘쓰고 있다.

*탄소중립 : 온실가스 배출량과 흡수량이 같아 순 배출량이 0이 되는 상태

 

또한, 생활폐기물 처리시설과 재활용 수거 기반 시설을 확충하고, 폐플라스틱 열분해 시설과 생활 자원 회수센터를 구축해 순환 경제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2030년 무공해차 누적 450만 대 목표의 정부 정책 기조에 발맞춰 전기자동차와 미래 모빌리티 수소 버스 보급에 대한 지원도 보다 확대해 나가고 있다.

 

김학홍 행정부지사는 “기후 위기에 대한 대응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필수적인 과제인 만큼 이번 환경의 날을 계기로 생활 속 작은 실천을 통해 환경을 살리는 일에 적극 동참하여 주시기를 바라며, 도에서도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그린 경북을 만드는 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환경의 날’은 1972년 UN총회에서 ‘UN 인간환경회의※ 개막일’인 6월 5일을 ‘세계환경의 날’로 제정하였으며, 우리나라는 1996년부터 법정기념일로 지정하여 매년 기념행사를 개최해 오고 있다.

※ UN인간환경회의 : 지구환경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최초의 세계회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