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6 (목)

  • 구름조금동두천 28.5℃
  • 구름많음강릉 23.5℃
  • 구름조금서울 30.1℃
  • 구름많음대전 27.4℃
  • 흐림대구 26.2℃
  • 구름많음울산 23.5℃
  • 흐림광주 25.5℃
  • 흐림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5.7℃
  • 제주 21.9℃
  • 맑음강화 25.7℃
  • 구름많음보은 26.0℃
  • 구름조금금산 26.8℃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6.8℃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김천치유의숲, 미얀마 재정착난민 가족대상 숲여행 운영

“김천치유의숲에서 신나게 놀았어요.”

 제102회 어린이날을 맞아 미얀마 난민 가족들이 경북 김천치유의숲에서 한국의 숲여행을 만끽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남태헌)은 소속기관인 국립김천치유의숲이 대한민국 제1호 재정착 난민 미얀마 카렌족 43명을 대상으로 지난 4~5일 산림치유 프로그램과 김천 관광지를 연계한 숲여행 캠프를 진행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산림청의 복권기금 녹색자금을 활용, 숙박과 프로그램, 식사 등이 제공되었고, 김천시를 비롯해 김천시시설관리공단, 한국도로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 김천옛날솜씨마을, (사)경기글로벌센터 등이 협력했다.

 숲여행의 첫날에는 치유의숲에서 자작나무 활쏘기와 해먹, 맨발 걷기체험 등 온 가족이 즐겁게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진행됐고, 둘째 날에는 김천 사명대사공원에서 한복을 체험하며 한국의 문화를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숲여행에 참가한 카렌족 김채윤(12, 초6) 양은 “어린이날에 이렇게 숲에서 신나게 놀 수 있어서 정말 즐겁다”며 “해먹에 누웠던 것과 맨발로 숲길을 걸었던 것이 너무 좋았다”고 웃음을 보였다.

 김천치유의숲은 내달에도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지원센터와 미얀마 난민 대상 산림치유 캠프를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달에는 제79회 식목일을 맞아 출입국·외국인지원센터, 김천시, 한국교통안전공단, 김천시산림조합 등과 공동 주관해 인천 중구의 출입국·외국인지원센터에서 재정착 난민의 성공 정착을 위한 ‘우리나라 우리숲 만들기’ 나무 심기 행사를 가졌다.

 

 박한진 김천치유의숲 센터장은 “어린이날과 가정의 달을 맞아 난민 가족들에게 한국의 산림복지를 알리고 안정적인 정착을 도모하고자 행사를 마련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재정착 난민을 비롯해 사할린동포와 고려인 등 산림복지서비스 대상자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양질의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