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0 (월)

  •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29.5℃
  • 맑음서울 28.6℃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2.4℃
  • 맑음울산 26.3℃
  • 맑음광주 29.1℃
  • 박무부산 22.1℃
  • 맑음고창 29.0℃
  • 맑음제주 26.6℃
  • 맑음강화 22.3℃
  • 맑음보은 28.3℃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8.7℃
  • 구름조금경주시 31.1℃
  • 맑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건강ㆍ스포츠ㆍ취미

칠곡군청 레슬링팀, 일반부 자유형 ‘종합우승’

 

칠곡군청 레슬링팀(감독 김재강)이 레슬링 최강팀으로써의 면모를 다시 한번 확인했다.

 

칠곡군청 레슬링팀은 지난달 24일부터 전라남도 장흥군에서 열린 제2회 헤럴드배, 코리아헤럴드배 전국레슬링대회에서 이중일(자유형 61kg), 김용욱(자유형 79kg)선수가 금메달, 김민서(자유형 125kg)선수가 은메달, 신민(자유형 74kg)선수가 동메달을 획득하며 금메달 2개, 은메달 1개, 동메달 1개로 일반부 자유형 종합우승을 차지하였다.

 

또한, 팀 내 유일한 그레고로만형 선수인 박부봉(그레고로만 55kg)선수도 금메달을 획득하며 명실상부 레슬링 최강팀임을 입증하였다.

 

칠곡군청 레슬링팀은 1994년 5월 창단하여 올해 창단 30주년을 맞았고, 올해부터 아시안게임 메달리스트인 김재강 감독이 지휘봉을 잡으며 그 입지를 더욱더 공고히 하고 있다.

 

김재욱 칠곡군수는 “올해부터 아시안게임 메달리스트인 김재강 감독을 선임함과 함께 선수 또한 젊은 선수들로 대거 교체하였고, 이번 대회를 통해 젊은 피 수혈에 성공하였음을 당당히 증명해 냈다.”며 “앞으로도 칠곡군 레슬링팀이 더욱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