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02 (금)

  • 흐림동두천 -0.3℃
  • 흐림강릉 -0.7℃
  • 흐림서울 1.7℃
  • 구름많음대전 3.3℃
  • 흐림대구 3.5℃
  • 흐림울산 3.3℃
  • 박무광주 4.2℃
  • 흐림부산 4.2℃
  • 구름많음고창 2.1℃
  • 제주 9.1℃
  • 흐림강화 -1.5℃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3.3℃
  • 흐림강진군 3.6℃
  • 흐림경주시 2.4℃
  • 흐림거제 5.5℃
기상청 제공

경상북도, ‘이웃어촌지원센터’ 개소식 개최

귀어·귀촌 교육, 청년어업인·해녀 육성 등 어촌 활성화 거점으로 만들 것

경상북도어업기술원(원장 권기수)은 5월 23일(화) 귀어인의 성공적인 어촌정착을 돕고, 청년어업인 및 해녀 육성 등 어촌 활성화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게 될 ‘이웃어촌지원센터’를 개소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를 비롯해 권순욱 해양수산부 어촌양식정책관, 박용선 경상북도의회 부의장, 서석영, 최덕규, 연규식 도의원과 김남일 포항부시장, 김성호 수산업경영인 중앙연합회장, 도내 수협조합장과 어촌계장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이웃어촌지원센터는 경북 최대 어업 전진기지인 포항 구룡포에 자리 잡고 있으며, 약 9,917㎡의 부지에 지상 2층 규모의 건물로 교육장, 요리‧가공 실습실, 귀어인과 어업인들을 위한 커뮤니티 공간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웃어촌지원센터에서는 귀어학교와 귀어귀촌지원센터를 함께 운영하며 △귀어인과 귀어희망자를 위한 교육 및 지원 △청년어업인 및 해녀 육성 △어촌 6차산업화 창업교육 △수산업경영인, 자율관리어업 등 어업인단체 육성 △어촌에서 살아보기(귀어인 임시숙소) 등을 지원한다.

한편, 어업기술원에서는 귀어학교, 청년창업교육, 수산업경영인 및 어촌지도자 교육 등을 통해 매년 1,200여명의 교육생을 배출하고 있으며, 앞으로 이웃어촌지원센터에서 추진하던 기존 업무와 더불어 어업인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과 지원업무를 확대 추진한다.

 

경북도는 이웃어촌지원센터의 본격 운영으로 귀어인과 어업인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교육을 제공해 안정적인 어촌정착을 돕고, 어촌의 미래를 이끌어갈 청년어업인과 경북 해녀 육성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또 어촌 6차산업화 창업교육과 문화·예술교육을 통해 단순 고기를 잡는 마을에서 관광을 포함한 서비스업과 융합하여 새로운 가치와 일자리 창출로 이어져 활력 넘치는 어촌마을을 만들어 가고자 한다.

 

권기수 경상북도 어업기술원장은 “이웃어촌지원센터가 귀어인 및 청년유입으로 어촌마을의 소멸위기 극복과 고령화 및 일자리 문제 해결에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경북도에서는 활기차고 행복한 어촌마을을 만들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