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01 (금)

  •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3.3℃
  • 구름조금서울 -0.2℃
  • 대전 -2.3℃
  • 구름많음대구 1.7℃
  • 구름조금울산 2.6℃
  • 구름많음광주 1.5℃
  • 맑음부산 3.6℃
  • 구름많음고창 1.9℃
  • 흐림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1.1℃
  • 구름많음보은 -4.8℃
  • 구름많음금산 -2.5℃
  • 구름많음강진군 3.5℃
  • 구름많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경상북도, 동서화합·상생을 위한 비대면 ‘영호남 문화대축전’ 개최

오프라인장터(11월 6일부터) 3일간, 온라인장터(11월 30일까지) 25일간
농특산물 드라이브스루, 홈페이지 온라인 행사, 영호남 화개장터 등 진행

URL복사

경상북도는 11월 6일(금)부터 11월 8일(일)까지 3일간 광주 상무공원 일원에서 영호남의 우수 농특산물 홍보‧판매와 더불어 문화교류 행사인 ‘영호남 문화대축전’을 개최한다.

 

올해 7회를 맞는 영호남문화대축전은 최근 코로나19 장기화에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으로 현장축제를 대신해 드라이브스루와 온라인 방식으로 농산물 판매를 진행할 계획이다.

 

20여개의 농·특산물 부스에서는 경북의 대표 농산물인 마늘, 고추, 과일과 전남의 미역, 김부각, 젓갈 등 영호남의 농산물과 가공식품 70여 품목을 영호남문화대축전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예약․결재한 소비자에게 드라이브스루 방식으로 판매한다.

 

또한, 영호남 상생장터 홍보관, 유튜브 생중계, 영호남 농산물 세트상품을 온·오프라인 연결망을 통해 판로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특히, 11월 30일(월)까지 25일간 영호남문화대축전 홈페이지에서는 사과, 고춧가루, 과일즙, 장류, 참기름 등 50여개 가공품과 신선 농산물을 시중가보다 10~30% 저렴한 가격에 판매할 예정이다.

 

매일신문과 광주일보가 주최하는 영호남 문화대축전은 2014년 서울에서 처음 시작해 일곱번째 행사로 2015년부터 영호남 장소를 번갈아 가며 경북과 전남지역의 농업과 전통문화를 알리고 활발한 인적교류를 통해 영호남 화합과 상생의 초석을 다지는 행사로 추진되고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영호남문화대축전은 단순한 문화교류나 농산물 장터를 넘어 영호남이 상생하고 화합하는 현장으로 이번 행사를 계기로 영호남의 농·특산물을 널리 홍보하고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 장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