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18.2℃
  • 구름조금강릉 18.0℃
  • 구름조금서울 18.5℃
  • 구름조금대전 19.4℃
  • 구름조금대구 21.0℃
  • 맑음울산 18.3℃
  • 구름많음광주 18.8℃
  • 구름조금부산 18.9℃
  • 구름많음고창 16.9℃
  • 구름많음제주 18.6℃
  • 구름조금강화 16.8℃
  • 맑음보은 17.8℃
  • 맑음금산 18.2℃
  • 구름많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20.1℃
  • 맑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구미경찰서, 코로나19 속에서도 꾸준한 범죄피해자 지원 실시

생활비지원, 심리상담, 신변보호 등 범죄 피해자 대상 244회 지원

URL복사

구미경찰서(서장 이갑수) 청문감사관실에서는 코로나19로 서민들의 경제적 생활이 위축된 가운데서도 신속한 피해 회복을 위한 범죄 피해자 지원은 꾸준히 늘고 있다고 밝혔다.

 

구미경찰서에 따르면 9월 23일(수) 기준, 금년에 신고된 강도·성폭력 등 강력범죄 220건에 대해 총 244회 피해자 지원을 실시했으며, 세부 지원내용으로는 생계비·치료비 등 경제적 지원 83회, 전문 심리상담사 상담 56회, CCTV설치·112 긴급전화번호 등록·순찰강화 등 신변보호 105회이다.

 

범죄피해자 지원 제도는 피해자의 신속한 피해 회복과 원만한 사회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경찰청에서 2015년 피해자 보호 원년을 선포한 이후 각 경찰서에 피해자 전담 경찰관을 배치해 왔고, 2018년도부터는 경찰법(제3조)과 경찰관직무집행법(제2조)에 명시되었다.

 

이갑수 구미경찰서장은 “코로나19로 사회 전반적으로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상황에서 범죄 피해까지 당하면 얼마나 고통이 크겠냐”며 신속한 지원을 약속했다.

 

한편, 지난 해 구미경찰서에서는 김천구미범죄피해자지원센터 등 유관기관과 협업으로 살인, 강도 등 98건의 강력범죄에 총 283회 지원활동을 한 바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