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구름많음동두천 28.3℃
  • 구름많음강릉 26.5℃
  • 구름많음서울 27.8℃
  • 구름많음대전 26.1℃
  • 흐림대구 23.7℃
  • 흐림울산 20.5℃
  • 구름많음광주 22.6℃
  • 흐림부산 21.3℃
  • 흐림고창 21.4℃
  • 제주 20.2℃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6.9℃
  • 흐림금산 22.1℃
  • 흐림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구미시립노인요양병원, 특별한 어버이날 행사 마련

병원 직원들, “오늘은 우리가 어르신들의 가족입니다!”

구미시립노인요양병원(원장 박경아) 직원들이 5월 8일(금) 어버이날을 맞아 보호자를 대신해 어르신들을 위한 특별한 ‘카네이션 달아드리기’ 행사를 가져 주위를 훈훈하게 했다.

 

코로나19로 집단 감염 우려가 있는 요양병원의 면회가 전면 금지됨에 따라 어버이날을 맞은 보호자들의 안타까운 마음을 대신해 이날 하루 직원들이 어르신들의 가족이 되기로 한 것.

직원들은 병원 신관을 시작으로 본관 순으로 전 병실을 돌며 어르신들의 가슴에 카네이션을 달아드렸다. 어버이날의 노래인 ‘어버이 은혜’를 부른 뒤 큰 절을 올리며 감사의 마음을 전달했다.

 

“부모님 사랑에 감사합니다. 그리고 오래 오래 건강하세요”란 인사를 전한 직원들은 어르신들 손에 작은 정성이라며 선물(양말세트)도 전해 드렸다.

김 모(88) 할머니는 “자식, 손주 같은 직원과 간호사들이 카네이션을 달아주니 전혀 쓸쓸하지 않고 깜짝 선물도 받아 즐거운 하루가 됐다”며 미소로 화답했다.

 

박경아 병원장은 “1년에 한 번 있는 어버이날에 부모님과 만나지 못해 마음이 무거울 가족분들을 대신해 어르신들께 작으나마 기쁨과 행복을 선물해 드리고 싶었다”며 “코로나19의 장기화로 환자와 보호자들 모두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만큼 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안심면회 서비스 도입 등 대책 마련에 힘쓰는 한편 어르신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병원내 감염예방과 방역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구미시립노인요양병원은 구미대학교(구미교육재단)가 2008년부터 구미시로부터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