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09 (월)

  • -동두천 9.9℃
  • -강릉 10.8℃
  • 맑음서울 11.7℃
  • 맑음대전 14.3℃
  • 맑음대구 14.5℃
  • 맑음울산 12.6℃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2.8℃
  • -고창 11.6℃
  • 맑음제주 14.4℃
  • -강화 7.7℃
  • -보은 9.7℃
  • -금산 10.7℃
  • -강진군 14.1℃
  • -경주시 12.5℃
  • -거제 11.8℃
기상청 제공

채동익 더불어민주당 구미시장 예비후보, “라돈 1급 발암물질이 아이들 괴롭히게 두지 않겠다” 밝혀


채동익 더불어민주당 구미시장 예비후보는 4월 9일(월) ‘400곳이 넘는 초등학교에서 기준치를 초과했다. 유해물질인 라돈은 흡연 다음으로 폐암을 일으키는 주원인이지만, 무색·무취해 어디에 존재하는지 알 수 없어 무방비 상태로 노출되기 쉽다. 이런 위험성에도 불구하고 라돈은 대중에게 잘 알려져 있지 않아 우려가 커지고 있다’는 보도 자료를 보고 라돈의 심각성에 대해 왜 모르고 있었는지 이해가 안 된다며 어린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는 라돈 대책을 수립해 줄 것을 구미시와 구미시교육청에 요구하였다.


또한 채 예비후보는 “우리 아이들에게 치명적인 요소가 될 수 있는 것이 있는지 현재 주거 환경 등을 잘 살펴보는 것이 중요하다. 구미시의 영유아시설 및 초··고등학교에 대한 전수 라돈 측정이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 그러한 길이 안전구미로 가는 첫걸음이 될 것이다”고 주장하였다.


그리고 “환경공단에서 무료로 실시하고 있는 라돈 측정에 대해 전수로 측정하는 것은 시간과 비용이 많이 들 것이므로 정부가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요구하였다. 아울러 정부차원의 예산 지원이 없다면 제대로 된 측정 및 저감시설 도입은 어려울 것이라고 밝혔다.


전문가에 의하면 라돈은 90% 이상 주변 토양에서 나오며. 토양에 인접해 있는 지하에서 많이 검출될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또한 3층 이상은 콘크리트·모래·자갈 등 건축 자재에서도 나오며. 유체(流體·액체와 기체를 합쳐 부르는 용어)이며, 아주 작은 틈만 있어도 건물 바닥·자재를 통해 실내로 들어온다고 말했다.


라돈(Radon)은 라듐이 방사성 붕괴되어 생기는 중방사성 기체. 무색·무취·무미이다. -61.8℃에서 액화되며 -71℃에서 언다. 무색·무취·무미이며 공기보다 무겁다. 오래 전부터 라돈 기체가 인체에 심각한 해를 입힌다는 것이 알려졌고, 20세기에 들어 폐암의 주요 원인 중 하나라는 것이 밝혀졌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