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23.0℃
  • 구름조금강릉 26.0℃
  • 구름많음서울 24.8℃
  • 구름조금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25.9℃
  • 구름조금울산 26.2℃
  • 구름많음광주 26.0℃
  • 맑음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27.7℃
  • 맑음강화 25.1℃
  • 구름많음보은 23.0℃
  • 맑음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27.0℃
  • 구름조금경주시 27.0℃
  • 맑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해평취수원상생구미연합회, 구미시민에게 드리는 글]

URL복사

먼저 해평취수원상생주민협의회에서 해평취수원상생구미연합회로 명칭이 바뀌였습니다.

많은 구미시민과 단체분들께서 저희를 응원하며 함께하자는 의사를 밝혀주셔서 명칭을 변경하게 되었습니다.

 

존경하는 구미시민여러분!

저희들는 지금 우리 구미가 처한 현실을 얘기하고자 합니다. 지금 구미는 엄청난 경제적 위기에 봉착해 있습니다. 어떤 분들은 지금의 이 위기가 구미시 수립 이후 최대의 위기라고도 말하고 있습니다. 사실 우리 시민 여러분께서도 일상에서도 이러한 구미 경제 위기를 느끼고 있을 것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구미의 현실을 정면으로 돌파하기 위해 뼈아픈 구미의 희생을 선택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은 바로 해평 취수원의 대구와의 공동이용입니다.  지금은 구미와 대구의 상생을 이야기 해야 할 때입니다.

 

해평취수원의 물을 대구와 공동이용하여 구미가 새로운 경제 패러다임을 만들어야 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존경하는 구미시민여러분!

현재 구미는 최대의 경제 위기 상황에 처해있습니다. 어쩌면 과거 문경이나 태백 같은 산업의 폐허 속에 구미시가 갇힐 수도 있다는 심각한 위기의식을 느낍니다. 환경부와 대구시에서는 구미 5공단의 규제업종을 풀어주려고 노력하고 KTX 역사도 구미시장이 제안하고 대구시장이 부탁하고 나섰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해평취수원 공동이용에 대해 다음의 두 가지 약속을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

 

첫째, 구미 상수원보호구역의 확대는 더 이상 없다고 약속했습니다. 우리는 정부를 믿어야 합니다. 한치의 땅이라도 상수원보호구역으로 확대된다면 우리는 목숨 걸고 취수원을 반대하겠습니다.  

 

둘째, 하루 약 1천만 톤의 물이 흐르는 해평 취수원에서 대구시는 30만 톤의 물만을 가져가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만약 구미에서 사용할 물, 즉 생활, 농축업, 공업, 하천유지수 등의 물이 부족해진다면 대구시에서는 물을 가져가지 않겠다는 약속했습니다.

 

이 두 가지 사항에 대해서는 반드시 명문화시킬 것을 약속할 것입니다.

 

존경하는 구미시민여러분!

우리는 대구취수원 공동이용을 통해 구미에 새로운 경제 패러다임을 만들어 나가야 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첫째 조건은 교통의 요지 구미 건설입니다. KTX 구미역사 반드시 유치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대구·구미에서 시작되어 통합신공항을 잇는 고속도로, 그리고 김천 KTX와 구미 KTX 역사와 통합신공항을 잇는 도시 고속도로,광역철도를 반드시 연결시켜 구미가 사통팔달을 넘어 하늘길까지 연결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둘째, 낙동강700리 구미해평(강정)습지 일대를 국가정원으로 지정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미 이 프로젝트는 진행 중입니다. 전국 최대인 자연습지인 구미해평(강정)습지(약 8~90만평 이상)를 친수자연환경인 습지정원으로 국가정원으로 보존과 시설확대가 결정된다면 관광객 유치는 물론 그 유휴 시설까지 포함, 고용인원 3~4천명의 일자리가 발생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렇게 되면 구미해평(강정)습지는 대한민국의 허브로 거듭 태어나 낙동강700리 수계를 청정구역으로 만들어나가는데 엄청난 역할을 할 것입니다. 구미시는 물론, 총리실과 환경부와 경상북도에 제안하여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셋째, 구미는 5공단의 규제가 풀리면 대구경북통합신공항과 함께 4차산업을 준비하는 공항 공단으로 거듭날 것이 예상됩니다. 그러면 구미시는 인구 100만의 새로운 광역화 도시로 거듭날 것입니다.

 

넷째, 매년 정부에서주는 100억은 우리 후대를 위하여 장학재단을 설립할 것이며 낙후된 영향지역 외 8개읍면의 발전할 수 있는 발판으로 삼겠습니다.

 

다섯째, 구미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축산물은 대구에서 공공기간 및 학교급식 우선구매하고 농촌체험학습도 구미로 오도록 하겠습니다.

 

존경하는 구미시민여러분!

이 모든 것은 대구취수원이 해평취수원과 함께 할 때 만들어질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 해평취수원 상생구미연합회는 오직 구미의 발전과 우리 후손을 위한 최선을 선택을 하고있습니다.

 

반대하시는 분들에게 엄중히 요구합니다. 구미만이 잘 살 수 있는 환경을 만들 수 있다면 그렇게 할 수 있는 조건을 만들어 주십시오. 그것이 타당하다면 그것에 동참하겠습니다.

 

그리고 구미정치인 또는 정치꿈을 가진 분들은 반대 아닌 반대는 하지말아주십시오. 정말 구미를 사랑한다면 비젼을 제시해주시고 유언비어를 퍼트리고 계시는 분들 당장 그만 두십시오.

 

구미정치인들은 취수원에 대하여 빠져주시고 계속 시민들을 현혹하는 시의원, 도의원, 국회의원님들이 계시면 우리 구미시민들이 나서서 다음 지방선거에 낙선운동도 서슴치않고 행동 할 것을 천명합니다.

 

우리 해평취수원 상생구미연합회는 구미의 경제 패러다임을 변화시켜 새로운 성장 동력을 만들기 위해 이렇게 나섰습니다. 김부겸 국무총리 역시 며칠 전에 “구미에서 하는 것은 무엇이든지 돕겠다”고 강하게 말씀하셨습니다.

 

해평취수원을 대구와 공동이용을 통해 구미발전을 꼭이루고

대구,경북이 함께 상생 발전할 수 있는 기초를 다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해평취수원 상생구미연합회장 김기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