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0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4℃
  • 구름조금강릉 24.3℃
  • 구름많음서울 22.1℃
  • 구름많음대전 26.4℃
  • 구름조금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1.4℃
  • 구름많음광주 23.6℃
  • 구름많음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18.6℃
  • 구름많음제주 19.8℃
  • 구름많음강화 16.7℃
  • 구름조금보은 26.5℃
  • 구름조금금산 25.0℃
  • 맑음강진군 23.3℃
  • 구름조금경주시 23.6℃
  • 구름조금거제 19.8℃
기상청 제공

경상북도, ‘환경신문고(☎128)’ 든든한 환경지킴이 역할 톡톡

24시간 신고체계 운영, 포상금도 지급 ··· 지난 해 8천여 건 신고

경상북도가 24시간 운영하고 있는 ‘환경신문고’가 환경오염 예방과 주민들의 생활환경 보호에 한 몫을 톡톡히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도내 23개 시군과 도청에 설치된 전화(☎128), 인터넷 등 환경신문고를 통해 접수된 환경오염 신고는 7,945건으로 2017년에 비해 32%가량 증가했으며, 신고방법은 전화가 3,245건(81%)으로 가장 많았고, 인터넷을 이용한 신고도 1,101건(14%)으로 분석됐다.

* 환경오염 신고 현황 : ‘17년 6,005건 → ‘18년 7,945건(32%↑)

 

유형별로는 대기오염 신고가 3,050건(38%)으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쓰레기 투기 등 폐기물분야가 2,072건(26%), 수질오염 472건(6%), 소음 등 생활민원 분야가 2,351(30%)으로 주민들이 생활환경 보호에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도는 시군과 함께 신고사항에 대한 현장 확인을 실시하고 총 1,110건의 법령 위반사항을 적발해 개선명령, 과태료 등의 행정처분을 내리는 한편, 비교적 사안이 경미한 1,649건에 대해서는 개선권고를 했다.

 

아울러 오염행위 신고자 55명에게 150여만원의 신고포상금을 지급했다.

 

이희석 경북도 환경안전과장은 “환경신문고(☎128)는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오염신고를 할 수 있도록 24시간 운영하고, 신고사항에 대해서는 반드시 현장 확인과 사후 조치를 취하고 있다”며 “환경오염 및 생활주변의 환경위해 요소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