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1 (월)

  •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2.2℃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3.6℃
  • 구름많음광주 2.9℃
  • 맑음부산 4.4℃
  • 흐림고창 1.4℃
  • 흐림제주 3.7℃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1.6℃
  • 맑음금산 1.0℃
  • 흐림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5.3℃
기상청 제공

칠곡군, 예방적 감사로 지난해 26억 예산 절감

칠곡군(군수 백선기)은 2018년도 한 해 동안 139건의 공사ㆍ용역ㆍ물품 구매 등 501억 원에 대한 일상감사 및 계약원가심사를 실시해 26억 원(5.3%)을 절감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경북도내 평균 절감률이 2.9%인 점을 감안하면 23개 시군 중 최고 높은 절감률로써, 절감액 측면에서도 경주ㆍ영천ㆍ포항시 다음으로 가장 많은 예산을 절감했다.

 

2018년도 일상감사 및 원가심사 절감액 26억 원은, 과다 산정된 물량 수정 및 합리적 공법 적용으로 공사 23억1천만 원, 용역 2억5천만 원, 물품구매 7천8백만 원이다.

 

칠곡군은 지방재정의 건전하고 효율적 운용을 위해 2010년도 부터 심사제도를 시행하여 잘못 산정된 물량 및 단가, 각종 제비율을 조정하는 한편, 현장 중심의 심사를 통해 불필요한 공정을 축소하고 효과적인 공법을 도입하여 설계오류로 인한 예산낭비를 최소화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앞으로 합리적 공법선정과 적정한 원가산출을 통해 무조건식 예산절감 보다는 완성품에 대한 품질 향상과 균형 있는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전문성 향상과 재정 절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