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흐림동두천 11.1℃
  • 구름조금강릉 14.6℃
  • 흐림서울 11.3℃
  • 대전 11.5℃
  • 흐림대구 14.6℃
  • 구름많음울산 16.6℃
  • 흐림광주 12.5℃
  • 구름많음부산 14.8℃
  • 흐림고창 13.0℃
  • 흐림제주 15.9℃
  • 구름조금강화 13.1℃
  • 흐림보은 11.2℃
  • 흐림금산 11.8℃
  • 흐림강진군 13.5℃
  • 흐림경주시 14.7℃
  • 구름많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경북도청 공무원, 태풍 피해 복구 성금 3천3백여만원 전달

영덕군에 지원한 경상북도 재난관리기금 5억원과는 별도로 마련

경상북도는 태풍 ‘콩레이’ 피해 이재민을 돕기 위해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3천 3백여만원의 성금을 모금해 피해지역에 전달할 계획이다.

 

이 성금은 경북도청 공무원들이 지난 10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자발적으로 모금을 실시해 마련한 것으로, 김영삼 노조위원장이 직원을 대표하여 10월 15일(월) 도지사에게 전달했다.

 

한편, 경북도는 ‘도 차원’의 피해지역 조기복구를 위해 재난관리기금 5억원을 영덕군에 긴급 투입하는 등 조속한 피해복구를 위한 전방위적인 행‧재정적 지원을 펼치고 있다.

아울러, 범국민적인 성금모금 참여 분위기 조성을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의 협조를 받아 본관 1층 로비에 성금창구도 추가로 개설해 운영 중이다.

 

경북도청 공무원들은 지난 10월 7일과 8일에도 피해지역 복구작업에 대거 참여해 태풍 직후 피해발생 최소화에 큰 역할을 한 바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태풍 발생 직후 도청 공무원들이 누구보다도 먼저 현장으로 달려가 헌신적으로 복구작업을 펼친 데 이어 이번에는 자발적인 성금모금 활동으로 이재민에게 큰 도움의 손길을 전해준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이재민들이 피해의 아픔을 하루빨리 떨치고 일어나 생업에 복귀하여 ‘평범하지만 소중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많은 국민들께서도 성금모금에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