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5 (금)

  • 흐림동두천 15.2℃
  • 흐림강릉 15.2℃
  • 서울 16.5℃
  • 대전 18.3℃
  • 대구 18.9℃
  • 울산 19.9℃
  • 광주 19.2℃
  • 부산 19.9℃
  • 흐림고창 19.1℃
  • 제주 21.7℃
  • 흐림강화 15.3℃
  • 흐림보은 17.0℃
  • 흐림금산 18.1℃
  • 흐림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경상북도, ‘2018 AI·구제역 방역결의대회’ 개최

가축방역시책평가 대상에 영천시, 최우수상 경산시·성주군 선정
‘차단방역은 나부터 먼저 실천’하는 경북 방역지킴이 의지 다짐

경상북도는 5일(금) 경주 더케이호텔에서 AI․구제역 특별방역대책기간을 맞아 성공적인 차단방역을 위해 ‘2018 AI·구제역 방역결의대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 이수경 경북도의회 농수산위원장을 비롯한 농수산위원회 의원, 시군 부단체장, 축산농가, 농·축협, 수의사회와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해 9월부터 올해 8월까지 가축방역시책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시군과 방역 활동실적이 두드러진 유공자를 시상하고, 경북 방역지킴이로서 차단방역 실천에 앞장서 ‘AI·구제역 청정경북’을 유지하자는 결의를 다졌다.

 

가축방역시책평가에서는 중점방역관리 추진실적이 우수하고 차단방역 홍보사례가 많은 영천시가 대상을 차지해 시상금 5백만원을, 경산시와 성주군이 최우수상과 시상금 각 3백만원을 수상했으며 안동시, 문경시, 고령군, 예천군이 우수상에 선정돼 시상금 1백만원을 받았다.

 

또한, 평소 가축방역정책에 적극 동참하고 헌신적으로 업무를 추진한 포항시 대흥동물병원장 등 민간인 6명이 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이날 행사는 최근 3년간 AI․구제역 청정지역을 유지해 온 경북이 올해에도 지속적으로 청정지역을 사수하기 위해 축산농가와 방역관계자가 뜻을 모으기 위해 마련했다.

 

결의대회에서는 ‘차단방역은 나부터 먼저 실천!’하여 4년 연속 ‘AI·구제역 청정경북’을 이루겠다는 결의문 낭독과 퍼포먼스를 통해 참석자들의 역할은 각각 다르지만 모두 각자가 처한 현장에서 방역수칙 실천 의지를 다졌다.

 

축산농가들은 ‘내 농장은 내가 지킨다’는 각오로 자율방역에 힘을 쏟고 ▲ 도축장 및 계열업체 등 관련 업계는 농가 방역을 지원하고 ▲ 방역현장을 뛰는 방역사, 수의사, 축협 직원은 맡은 업무를 정확히 수행하고 ▲ 행정은 농가와 방역관계 기관과 소통하며 선진방역을 이끌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경북은 2016년부터 3년 연속 구제역과 고병원성 AI 청정지역을 사수하고 있어 도내 축산농가 소득향상에 크게 도움을 주고 있다”며 “경북도는 올해도 청정경북 유지를 위해 축산농가와 방역관계자 모든 분들과 함께 적극적인 방역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