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1.8℃
  • 맑음강릉 12.9℃
  • 맑음서울 11.9℃
  • 맑음대전 11.4℃
  • 구름많음대구 13.3℃
  • 맑음울산 13.5℃
  • 맑음광주 12.1℃
  • 맑음부산 13.8℃
  • 맑음고창 9.5℃
  • 구름조금제주 14.5℃
  • 맑음강화 12.0℃
  • 구름많음보은 11.6℃
  • 맑음금산 10.6℃
  • 맑음강진군 10.1℃
  • 맑음경주시 12.2℃
  • 구름조금거제 13.4℃
기상청 제공

경상북도 농수산위원회,「스마트농업1번지 경북」집중육성 본격 시동!

도의회 회기중, 최첨단 스마트팜 토마토농장 찾아 현지확인
향후 1,600억 규모「스마트팜 혁신밸리」와 연계한 시너지효과 방안모색

경북 상주시 화산동에 위치한 4.95㏊규모의 거대한 비닐하우스 단지!

이곳에서는 싱싱한 방울토마토가 최첨단 ICT 융복합 시설장비와 정보시스템에 따라 온도와 습도가 제어되고, 비료와 수분이 자동 공급되는 장치들에 따라 사시사철 길러지고 있다.

 

변화의 힘찬 발걸음을 내딛고 있는 경북농업, 미래 경북농업의 신성장 동력이 될 스마트팜 농업의 생생한 현장에 경북도 농수산위원회(위원장 이수경, 성주출신) 위원들이 경북도의회 정례회 기간 중인 10월 4일(목) 공식 현지확인의 첫 번째 코스로 방문했다.

 

이날 현장에 참석한 위원들은 경북도와 상주시 관계자로부터 비닐하우스 시설현황과 운영 실태 등에 대한 상세한 보고를 받고, 시설대표 조영호씨(새봄농장, 55세)에게 생산한 토마토의 유통현황과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의욕적인 현장 의정활동을 실시했다.

이수경 농수산위원회 위원장은 “미래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고 있는 우리농업에 스마트팜 농업은 한줄기 희망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하고, “농촌 고령화 문제를 극복하고, 청년 창업농을 농촌으로 불러 들여 4차 산업혁명을 농촌에서 먼저 실현하는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이러한 중요한 시기에 우리 농수산위원회에서도 얼마 전「경상북도 스마트농업육성 조례안」을 위원장이 직접 대표 발의하여 제정하는 등 미래 스마트팜 경북농업을 앞당기기 위해 의회 차원의 모든 제도적 뒷받침과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8월 2일에는 경북도 농업분야 단일 국비 공모사업으로는 역대 최대인 1,600억원 규모의 경북 스마트팜 혁신밸리 유치가 확정되어 농도(農道) 경북위상을 확인하기도 하였다.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상주시 사벌면 일대에 50ha규모로 들어서게 될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스마트팜과 관련한 생산·교육·연구 기능을 모두 갖춘 일종의 산업단지로 첨단농업을 선도하고, 농업생산에서 파생산업까지 동반성장의 길을 열어 지역 경제의 새로운 활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