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5 (수)

  • -동두천 31.0℃
  • -강릉 32.9℃
  • 구름많음서울 32.2℃
  • 맑음대전 33.6℃
  • 구름많음대구 36.0℃
  • 맑음울산 32.1℃
  • 구름조금광주 32.3℃
  • 맑음부산 30.5℃
  • -고창 32.1℃
  • 맑음제주 30.9℃
  • -강화 27.9℃
  • -보은 32.7℃
  • -금산 32.2℃
  • -강진군 32.1℃
  • -경주시 34.1℃
  • -거제 30.5℃
기상청 제공

이양호 자유한국당 구미시장 후보, 마지막 총력 유세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시민들 가까이에서!

젊은층 표심 잡기 위해 형곡, 인동 집중 유세
능력이 검증된 시장을 뽑아야 구미 경제를 살리고, 새마을 정신을 지켜낸다.


자유한국당 구미시장 이양호 후보가 13일간의 선거운동 기간동안 강행군을 이어가는 가운데 마지막날인 6월 12일(화)에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표심잡기에 나선다.


이양호 후보 선거운동본부는 젊은 유권자가 집중되어 있는 형곡동과 인동을 선택해 오전 11시 형곡중앙시장 앞과 오후 2시 인동 황상주공아파트 앞에서 총력 유세를 벌일 계획이다.


이 후보는 이날 총력 유세전에서 “경북에서 가장 젊은 도시 구미를 위해 4차산업에 기반한 ‘스마트시티’ 건설과 ‘1천만 관광도시’로 일자리를 만들고, 아이와 아빠도 덩달아 행복해지는 ‘엄마가 행복한 도시’를 조성하는 등 반드시 구미를 혁신시켜 구미를 자랑스러워하고 구미시민이라는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


이 후보는 ‘50만 행복도시, 100년 발전도시’를 위한 8대 공약으로 ▲대한민국 대표 스마트시티 ▲1천만 관광도시 ▲삶의 질 1등 도시 ▲엄마가 행복한 도시 ▲글로벌 청년 창업 놀이터 조성 ▲도시 재창조 프로젝트 ▲도농상생도시 ▲시민과 소통하는 도시 등을 내세웠다.


이 후보는 “이번 구미시장 선거는 구미 경제를 살릴 검증된 시장을 뽑느냐, 검증되지 않은 아마추어 시장을 뽑느냐이다”라고 밝히며, “탁상공론적인 정책을 내놓으면서 구미의 새마을운동 정신까지 없애려는 후보가 아니라 국제통상전문가, 예산전문가, 행정전문가로 검증된 저 이양호를 선택해서 구미 경제를 살리고, 새마을 정신을 지키게 해달라”고 당부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