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08 (목)

  • -동두천 3.9℃
  • -강릉 1.2℃
  • 흐림서울 4.5℃
  • 대전 2.2℃
  • 대구 1.2℃
  • 울산 2.5℃
  • 흐림광주 5.2℃
  • 부산 5.5℃
  • -고창 3.9℃
  • 흐림제주 6.8℃
  • -강화 6.5℃
  • -보은 2.6℃
  • -금산 1.4℃
  • -강진군 5.0℃
  • -경주시 0.6℃
  • -거제 4.0℃
기상청 제공

백승주 국회의원, 日 NHK 특집 인터뷰 통해 北 사이버 공격 위험성 조명


자유한국당 백승주 국회의원(구미갑)은 3월 7일(수)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일본 대표 공영방송인 NHK와 2016년 대한민국 국방부 해킹 사건 및 최근 북한의 사이버 공격 위험성을 조명하기 위해 단독 인터뷰를 진행하였다.


NHK 취재진은 이 자리에서 2016년 북한이 대한민국 국방부를 해킹한 사건의 경위와 유출된 정보, 그리고 북한 사이버 공격의 위험성 등에 대해 광범위한 질문으로 약 1시간 가량 인터뷰를 진행하였다.


백 의원은 북한 사이버 공격의 위험성에 대한 질문에 “올림픽 스포츠 게임에서도 우리 편의 전략이 유출되면 매우 불리해지고, 작전을 변경해야 한다”라고 운을 때며 “2016년 북한 사이버 도발로 군사기밀이 유출된 것은 군사태세를 변경해야 할 정도로 심각한 사안”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백 의원은 “사이버전은 공개된 독트린(Doctrine)이 없다는 특수성 때문에 국가별 대비태세가 천차만별”이라며 “국방부는 매년 개최되는 서울안보대화 등을 통해 각국의 사이버전 대비태세를 비교·분석하며 우리 군의 사이버전 방어능력을 키워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한편, 백 의원은 지난 2016년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 당시 국방부 업무망이 해킹된 사건은 북한 도발임을 강조하며 해킹을 통한 북한의 심리전을 경계해야 한다고 정부에 지적한 바 있다. 이날 인터뷰는 향후 [NHK스페셜]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