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4 (화)

  • -동두천 35.4℃
  • -강릉 34.4℃
  • 구름많음서울 36.4℃
  • 구름조금대전 35.7℃
  • 구름조금대구 35.9℃
  • 맑음울산 34.5℃
  • 구름많음광주 34.5℃
  • 맑음부산 31.4℃
  • -고창 33.0℃
  • 구름조금제주 31.0℃
  • -강화 32.8℃
  • -보은 35.5℃
  • -금산 34.1℃
  • -강진군 31.7℃
  • -경주시 36.7℃
  • -거제 32.6℃
기상청 제공

김광림 국회의원, 시민안전 위한 행보 눈길

대구경북 안전 및 생활 점검회의 방문, “더 큰 지진 미리 대비해야”
성주소방서 격려 방문, “소방인력·장비 확충에 앞장서겠다” 밝혀


경북도지사에 출마한 김광림 국회의원은 2월 13일(화) 대구시청에서 열린 대구경북 안전 및 생활 점검회의에 참석했다. 


김광림 의원은 “11일 새벽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경북도 전체가 트라우마에 시달리고 있음에도, 문재인 정부는 오직 북한 바라기 행보뿐”이라며 “청와대 홈페이지에는 논평 하나 없고, 온통 북한 이야기만 가득하다. 문재인 대통령의 머릿속에는 우리 국민의 안전보다 김정은과의 정상회담만 차 있는 것인가”라고 비판했다. 이어 “전문가들은 더 큰 지진에 대비해야 한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미래 재난을 예방하기 위해 우리가 앞장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광림 의원은 이날 오후 성주소방서를 방문, 소방관과 의용소방대원들을 격려했다. 김 의원은 “소방대원은 재난 발생 시 가장 먼저 들어가, 가장 나중에 나오시는 분들이다. 설 명절에도 가족과 함께하는 대신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켜주시는 소방대원 여러분의 헌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큰 사고가 일어나기 전 위험요소를 발굴하고 해소하는 노력이 가장 중요하다”며 “이러한 노력과 함께 부족한 소방인력과 장비를 확충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이와 관련, 김 의원은 지난 제천참사 당시 화재를 진압하고도 업무상과실치사로 입건된 소방공무원에 대하여 “본인의 잘못이 없는데 형사처벌을 한다는 것은 말도 안 되는 일”이라며 “고의적인 사유가 아니라면 형사처벌을 면할 수 있도록 법제 정비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