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5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5℃
  • 구름많음강릉 15.4℃
  • 연무서울 13.8℃
  • 구름많음대전 13.2℃
  • 맑음대구 13.1℃
  • 구름조금울산 15.2℃
  • 구름많음광주 15.7℃
  • 맑음부산 17.8℃
  • 구름많음고창 16.3℃
  • 구름조금제주 18.2℃
  • 구름많음강화 14.0℃
  • 구름많음보은 13.4℃
  • 구름많음금산 11.8℃
  • 구름많음강진군 16.5℃
  • 구름조금경주시 15.2℃
  • 구름조금거제 16.8℃
기상청 제공

구미상공회의소,「2018년 구미산단 수출전망 조사」실시

구미 수출업체 58% 2018년 수출은 전년보다 늘어날 것
└ 신규수요처 발굴 또는 현지공장 가동증가, 해외시장 마케팅 강화
구미 수출업체 28% 2018년 수출은 전년과 비슷
구미 수출업체 14% 2018년 수출은 전년보다 줄어들 것
└ 가격경쟁력 약화, 관련산업 불황
대외환경 불안요인으로 환율하락, 원자재가 상승 등 꼽아
수출기업 지원을 위해 코트라 구미지사 설치 시급해


구미상공회의소(회장 류한규)가 2017년 12월 11일부터 27일까지 지역 내 50개 수출업체를 대상으로한「2018년 구미산단 수출전망 조사」결과에 따르면 응답 업체의 58%는 2018년 수출액이 전년도에 비해 늘어날 것이라고 답하였고, 28%는 비슷, 14%는 줄어들 것이라고 밝혔다.

수출이 늘어날 것이라고 예상한 업체의 증가 이유는 신규수요처 발굴 또는 현지공장 가동증가(36%), 해외시장 마케팅 강화(32%), 품질·이미지 등 비가격경쟁력 강화(12%), 글로벌 경기회복(8%), 수급 회복 싸이클 진입(4%), 수출시장에서의 경쟁강도 약화(4%), 기타(4%) 순으로 나타났으며, 평균 상승폭은 16.6%로 나타났다.

*기타의견 : 국내시장이 어려워 해외수출에 집중함

반면 수출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한 업체의 감소 이유는 환율하락/원가상승 등 가격경쟁력 약화가 57%로 가장 높았고, 이어 관련산업 불황 또는 시장포화상태에 따른 수요감소(43%)로 나타났으며, 수출상품에 대한 채산성은 변함없음(50%), 악화(36%), 호전(14%) 순으로 나타났다.

2018년 수출에 있어 대외환경 측면에서 주요 불안요인 역시 환율하락이 30%로 가장 높았고, 이어 유가 등 원자재가 상승(26.7%), 세계시장 경쟁심화(20.0%), 중국 사드보복(10.0%), 글로벌 통상마찰(5.0%), 보호무역강화(5.0%), 기타(3.3%) 순으로 나타났다.

원부자재 가격동향은 전년 동기대비 상승(80.6%), 변화없음(19.4%) 순으로 나타났고, 인건비 동향은 전년대비 상승(83.3%), 전년수준 동결(16.7%)로 나타났으며, 인건비 상승폭은 평균 8.8%로 나타나 전년에 비해 3.6% 상승하였다.

연간 매출액 대비 기술·연구개발 투자비율은 1~5%가 51.4%로 가장 많았고, 6~10%(34.3%), 11~15%(8.6%), 16~20%(2.9%), 하지않음(2.9%)순으로 나타났으며, 연구개발비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부분은 신제품 개발(58.3%), 공정개선(27.8%), 품질개선(11.1%), 디자인개발(2.8%)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만약 구미에 수출 및 해외시장 개척 지원기관인 ‘코트라’가 설치된다면 응답업체의 70.6%는 적극적으로 이용할 의사가 있다고 밝혔고, 29.4%는 아니라고 답하였다.

구미상공회의소 김달호 경제조사부장은 “지난해 구미산단 수출은 대내외 어려움 속에서도 283억불(잠정치)을 기록할 것으로 보여 회복세에 있고, 올해는 대내외 변수가 녹록치 않지만 다행히 수출전망은 비교적 밝은 편”이라며, “구미산단이 취약한 해외마케팅 능력 제고를 위해 ‘코트라 구미지사’가 신속히 설치되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