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9 (수)

  • -동두천 10.8℃
  • -강릉 11.9℃
  • 맑음서울 11.2℃
  • 맑음대전 12.0℃
  • 구름많음대구 16.3℃
  • 맑음울산 14.7℃
  • 구름조금광주 13.1℃
  • 구름조금부산 16.1℃
  • -고창 9.1℃
  • 구름많음제주 13.7℃
  • -강화 10.1℃
  • -보은 10.4℃
  • -금산 9.0℃
  • -강진군 8.4℃
  • -경주시 14.0℃
  • -거제 13.1℃

"선거여론조사 조작유감"

'구미(갑.을) 여론조사 도를넘어'

'특정후보배제, 경선왜곡우려'

<구미일보칼럼>


최근 구미시(갑.을) 지역에서 벌어지고 있는 여론조사 조작이 도를 넘어서고 있다.

여론 조사 결과를 왜곡해 특정 후보에게 불리한 보도로 여론 몰이를 하는가 하면, 심지어 구미( 갑.을) 지역의 모든 후보들을 포함시켜 조사를 실시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특정 후보를 의도적으로 제외시켜 여론조사를 실시하는 사례까지 발생 하고 있다.


이러한 행위는 자칫 유권자들에게 특정후보가 공천에서 탈락한 것처럼 비춰지는 불필요한 오해를 초래하여 상당한 피해를 받을 수 있는 중대한 불법행위이다.


공정한 여론조사는 시민들의 진정한 뜻을 수렴하여 후보들을 올바르게 평가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시민들로부터 자랑스럽게 구미(갑.을)국회의원 후보로 인정받아야 함에도 불구하고 일부 파렴치한 세력들로 인해 시민들의 현명한 의사결정에 혼돈을 줌으로서  공명선거가 가로막히고 있다.

이에 새누리당의  ㄱ예비후보는  "조작적 조사로 여론을 호도하는 세력에 강력하게  법적 처벌을 관계기간에서 나서줄 것을 지적하며,  혼탁한 선거로 구미의 명예를 실추시키지 말아 달라"고 강하게 지적하고 있다.


특히 ㅅ예비후보는  "누가, 언제, 무슨 목적으로 이런 짓을 했는지에 대해 구미시 정의의 이름으로 반드시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ㅂ후보는  "구미 시민 여러분께 호소합니다. 구미시 재도약을 위해 진짜 일꾼을 가려내는 시민 여러분들의 혜안이 필요합니다".라며, "왜곡되고 구태적인 선거 행태에 절대 흔들리지 마십시오"라고 울분을 토하기도 했다.

선거는 후보자는 물론 가족, 친지, 운동원과 자원봉사자의 땀과 열정이 결실을 이뤄야, 아름다운 선거풍토가 만들어진다.

따라서 지역 언론은 허위·왜곡보도 등으로 특정 후보가 피해보는 일은 없도록 해야 할 것 이며,  중립적 입장을 지키고, 유권자들에게 공정하고 객관적인 알권리와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시민들의 정치적 의사결정에 긍정적인 역할을 수행해야 하는 의무를 가져야 한다.

특히 관계기관에서는 '뒷짐'만 질것이아니라 여론조작을 선동하는 일부를 철저히 가려내어, 구미지역이' 공정한 경선'이 이뤄지는 '선거 청정지역'이 되도록 직무를 충실히 수행할 것을 요구 하고 있다.










배너